2014. 4. 8. 07:46

소이현 인교진 열애에 다시 언급되는 집안 이야기가 씁쓸한 이유

소이현과 인교진이 열애중이라고 합니다. 인교진이라는 인물에 대해 대중들이 낯설어하고 있지만, 그는 얼마 전 서우와 이별을 했던 만큼 여배우 킬러라는 이미지까지 만들게 되었습니다. 인교진 역시 영화 드라마, 뮤지컬 등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는 있지만, 그가 만난 여배우들보다 인지도가 낮다는 사실은 흥미롭기까지 합니다. 

 

 

서우와의 열애설이 났을 당시에도 언론은 이들의 열애 소식보다는 인교진의 아버지와 집안 이야기에 열중했었습니다. 돈 많은 집안의 아들이라는 사실만 부각된 이들의 열애는 결과적으로 원하지 않은 이야기들만 만들어낼 수밖에 없었기 때문입니다.

 

재미있는 것은 소이현은 한 달 전 다른 사람과 열애설이 보도되기도 했었습니다. 친한 관계였던 김형준과 열애 중이라는 보도는 곧바로 사실무근이라는 말로 정리가 되었지만, 사실은 인교진이 바로 그 열애 대상이었음이 한 달이 지나서야 밝혀지게 되었습니다.

 

소이현과 인교진은 갑자기 만난 것이 아니라, 오랜 시간 절친한 동료로 지내왔다고 합니다. 10년 전 같은 소속사에서 꿈을 키우며 알고 지냈던 이들은 드라마에서도 두 차례나 커플 연기를 선보이기도 했다고 하지요. 7년 전 방송된 SBS 일일극 '애자 언니 민자'에서 연인으로 첫 번째 호흡을 맞췄고, 2년 전 방송된 JTBC 월화극 '해피엔딩'에서는 부부가 되는 남녀주인공으로 등장하기도 했습니다.

 

10년 전 같은 소속사 연예인에서 두 번의 연인과 결혼상대로 드라마에서 만났던 이들이 진짜 연인으로 발전했다는 사실은 흥미롭기만 합니다. 최근 왕성한 활동을 보이고 있는 소이현이 연애를 한다는 사실이 화제가 될 정도로 여전히 서우 열애가 공개될 때와 유사한 형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통상 남녀 연예인들의 열애설이 터지면 누구의 여자라는 수식어가 따라붙기 마련이지만, 재미있게도 인교진의 열애설에는 인교진이라는 인물을 낯설어하는 대중만 존재할 뿐입니다. 문제는 이런 현상이 결국 열애설이 난 당사자들을 더욱 초라하고 황당하게 만든다는 사실입니다.

 

인교진을 설명하는데 한계가 있는 기자들은 그의 집안 이야기에 열중하는 모습을 보이고는 했습니다. 서우와의 열애가 공개된 직후 언론들인 인교진의 아버지와 집안 이야기에 집중했습니다. 연매출 200억이 넘는 건실한 기업을 운영하는 아버지가 화제였습니다.

 

 

인교진의 아버지 인치환 씨는 선박 전선 케이블 소재를 생산하고 있는 업체 대표로, 연 매출 200억 원 정도를 기록하고 있다는 기사는 다시 한 번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인교진과 소이현의 열애 소식에 인교진 아버지의 사업체 이야기가 화제가 되는 것은 결과적으로 서우에 이어 소이현까지 돈을 보고 사랑을 한다는 비난을 받도록 유도하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인교진이 경영에 관심이 많아 촬영이 없는 날이면 공장을 찾아 나름대로 경영수업을 하고 있다는 과거 인터뷰 기사를 봐도, 인교진이 대중들에게는 낯선 연기자로 인식되고 있을지 모르지만 그들 사이에서는 나름 로열패밀리와 같은 인지도를 갖춘 존재임은 분명해 보입니다.  


둘이 사랑을 한다는데 비난을 할 이유는 없을 겁니다. 서우와 헤어지고 다시 여배우와 열애를 한다는 점에서 대중들이 부러움에 비난을 할 수는 있을지 모르지만 이는 단순한 시기가 만든 결과일 뿐입니다. 하지만 근본적으로 인교진과의 열애설이 낳은 문제는 결국 해당 여배우들을 그저 돈이나 쫓는 한심한 존재라 대중들에게 인식시키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인교진과 소이현의 열애 보도에 이들의 사랑에 대한 관심보다는 인교진의 아버지 재산만 집중되는 현실은 한심함을 넘어 답답하기만 합니다. 이런 보도는 결과적으로 인교진을 더욱 초라하게 만들고, 그와 사귀는 여성들을 한심한 된장녀 수준으로 격하시키기만 한다는 점에서 씁쓸하기만 합니다. 


                                           내용이 마음에 드신다면 손가락을 꾸욱 눌러 주세요.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추천은 가능합니다^^

Trackback 0 Comment 2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4.08 08:10 address edit & del reply

    그러게요.. 우리나라는 항상 배경에 너무 관심이 많은 것 같아요. 잘 보고 갑니다..^^

    • 디샤워's 2014.04.09 10:33 신고 address edit & del

      참 한심하지요. 배경만이 전부는 아닌데 말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