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4. 9. 14:14

이민호 비행기 래핑을 시작으로 아시아 전역을 수놓은 진정한 월드스타의 위엄

우리가 알고 있는 비행기 광고의 주인공은 언제나 단아한 모습은 여자였습니다. 가장 유명했던 이보영의 스튜어디스 사진은 여전히 전설처럼 내려 올 정도니 말입니다. 미모를 갖춘 여성들의 전유물로 여겨지던 비행기 광고에 나선 이민호는 새로운 전형의 존재감이 되었습니다. 

 

 

여성보다 아름다운 남자 이민호의 비행기 래핑 사진은 시선을 잡기에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상속자들'을 통해 다시 한 번 그 존재감을 떨쳤던 이민호는 아시아 전역을 휘어잡는 엄청난 마력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민호의 그 인기가 어느 날 갑자기 생긴 것이 아니라는 점에서 그의 파괴력은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크게 다가옵니다.

 

중화권을 장악한 이민호의 인기는 드라마가 끝난 후에도 여전하다는 사실은 그것만으로 충분했습니다. 상상을 초월하는 이민호의 인기는 그의 흔적들을 찾아보면 명확해집니다. 앞서 이야기를 했듯, 기존의 틀을 파괴하고 당당하게 항공사 모델로 선정된 이민호는 그만한 존재감을 지니고 있었습니다.

 

이민호는 제주항공의 모델로 선정되어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가장 핫한 이민호를 위한 제주항공의 파격적인 행보도 대단합니다. 제주항공은 보유 중인 15대의 항공기 가운데 2대의 동체에 이민호의 대형 상반신 사진을 부착했습니다. 항공기 동체에 그래픽 이미지를 입히는 래핑은 수억 원의 비용이 드는 작업이기도 합니다. 엄청난 금액을 들여서 제주항공이 동체를 한류스타 이민호로 꾸며진 여객기 운항을 하려는 이유는 분명합니다.

 

 

제주항공이 엄청난 비용을 들여서 비행기 2대에 이민호를 내세운 것은 국내외 시장에서 인지도를 높이겠다는 전략입니다. 제주항공으로서는 이민호를 내세운 비행기를 국내 노선만이 아니라 도쿄 오사카 등 일본 4개 도시와 칭다오 웨이하이 등 중국 2개 도시, 마닐라 세부 등 필리핀 2개 도시,방콕 홍콩 괌 노선을 운항한다고 합니다.

 

이민호를 앞세워 아시아 각국을 공략하겠다는 제주항공의 전략은 탁월했다고 보입니다. 단순히 한중일 3국만이 아니라 중화권과 아시아 전역을 휩쓸고 있는 이민호를 적극적으로 내세운 제주항공의 전략은 탁월했다고 보입니다. 캐릭터를 래핑 한 경우는 있지만 이렇게 스타를 내세워 항공기 운항을 한다는 사실은 이민호의 존재감을 확실하게 보여주는 대목일 겁니다.

 

중국에서의 엄청난 인기도 모자라 이제는 타이완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이민호는 그곳에서도 특별한 존재감으로 다가옵니다. 타이완의 팬클럽 회원들의 힘으로 만들어진 '이민호 버스'가 큰 인기라고 합니다. '상속자들'의 타이완 방송을 맞아 현지 팬클럽 회원들이 힘을 합쳐 만든 '이민호 버스'는 4개 노선에 2대씩 모두 8대가 운행되고 있다고 합니다.

 

이민호의 대만에서의 인기는 그가 최근 광고에 출연하며 받은 광고료가 잘 대변해줄 듯합니다. 중화권에서 최고 몸값을 자랑하는 유덕화와 맞먹는 엄청난 금액을 받았다는 사실은 중요하니 말이지요. 외국인으로서는 이민호가 최고가를 받은 것은 이민호에 대한 현지의 반응은 상상을 초월할 정도입니다.

 

오픈마켓 타오바오는 중국의 지하철 역 내부와 승강장, 출입구 등에 이민호의 얼굴이 가득하다는 사실은 흥미롭기만 합니다. 워낙 중국내에서 유명한 타오바오라는 점에서 이민호를 앞세운 전투적인 광고로 지하철이나 버스 정류장에서 TV까지 이민호에 대한 관심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는 사실은 이민호가 얼마나 대단한 관심을 받고 있는지 잘 드러납니다.

 

국내외에 이어지고 있는 이민호의 인기는 이제 영화 촬영이 끝나면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한 번 광풍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미 중화권을 장악한 이민호가 이제는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인들의 마음을 뒤흔드는 최고의 스타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내용이 마음에 드신다면 손가락을 꾸욱 눌러 주세요.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추천은 가능합니다^^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