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3. 21. 08:00

인가 안방마님 설리 능가한 아이유 기대된다

SBS 인기가요에 새로운 MC가 첫 선을 보였어요. 정용화가 다른 활동으로 인해 하차를 하면서 아이유와 이기광이 새로운 MC로 기존의 조권과 설리와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되었어요. 아이유에 대한 관심이 여전한 상황에서 그녀가 MC까지 도전한다는 사실은 무척이나 흥미로울 수밖에는 없었어요.

이기광과 아이유 안정된 진행 돋보였다




기존의 조권, 정용화, 설리 조합은 시작과 함께 허점들이 쏟아졌지요. MC 능력에 문제가 있었던 정용화는 여전히 한계를 벗어버리지 못했고 설리 역시 발전없는 답보만 보여주었어요. 그나마 조권이 영특하게 MC진을 이끄는 모습을 보여주기는 했지요.
 

 

아이유와 이기광이 새로운 MC로 합류한다는 소식은 많은 이들에게 신선하게 다가왔어요. 여성들에게 높은 점수를 받고 있는 이기광은 이미 여러 예능에서 자신의 끼를 마음껏 선보였던 그는 조권과 좋은 조합을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었어요.

아이유는 말해 무엇하랴는 이야기가 나올 정도로 대세인 그녀의 합류는 실보다 득이 많을 수밖에는 없지요. 노래에서 연기에 이어 이젠 MC자리까지 올라선 그녀의 변신과 도전은 흥미롭고 아름다울 수밖에는 없었어요. 그녀를 매주 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인기가요로서는 고정 팬들을 확실하게 확보하게 된 셈이지요.

이기광과 아이유의 합류로 위기의식을 느끼게 된 것은 설리일 수밖에는 없어요. 잦은 실수로 문제가 되곤 했던 그녀는 여전히 실력이 늘지 않는 모습으로 논란만 가중될 뿐이었어요. 여전히 귀여운 모습으로 많은 팬들을 거느리고 있지만 MC로서의 자질은 기대이하인 것은 사실이니 말이지요.

항상 불안한 모습을 보이던 설리와는 달리 처음 생방송 MC를 맡은 아이유는 안정적이며 매끄럽게 진행해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어요. 대본만을 의지하며 시선처리도 불만족스러웠던 설리와는 달리 이미 오래전부터 MC 활동을 한 것처럼 안정적인 모습을 보인 아이유는 더욱 기대하게 했어요.


새로운 MC들은 스스로 자축하는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을 다시 한 번 기쁘게 해주었지요. 춤꾼 이기광은 멋진 춤으로 자신의 MC 데뷔를 축하했어요. 혹시나 아이유도 기광과 함께 멋진 춤을 보여주는 것은 아닐까 기대를 하기는 했지만 역시나 멋진 노래로 대신했지요.

달콤한 노래 '하와이안 커플'을 함께 부르는 그들의 모습은 마치 새롭게 시작하는 연인들을 보는 듯 달달하기만 했네요. 춤과 노래를 통해 자신들의 존재감을 확실하게 보여준 그들은 MC로서 톡톡 튀면서도 흔들림 없는 진행으로 조그마한 우려들마저 모두 털어내고 시작부터 화려하게 시청자들을 사로잡았어요.

인기가요도 4명의 MC를 구축함으로서 음악중심과 재미있는 MC 대결을 할 수 있게 해주었어요. 물론 음악이 주가 되는 음악 프로그램에서 MC의 역할이라는 것은 한정될 수밖에는 없지만 아이돌 스타들을 대거 포진한 음악방송 MC는 그들만으로도 충분히 선택권을 가질 수 있게 해주기도 하지요.

'온유, 민호, 수지, 지연'이 진행을 맡고 있는 MBC 음악중심과 '조권, 이기광, 아이유, 설리'가 진행하는 SBS 인기가요는 가수들의 출연 못지않게 아이돌 스타들을 보는 재미와 그들의 진행 솜씨를 비교해 보는 재미까지 더해지게 되었네요.


아이돌들이 차지하는 MC들이 문제가 될 수도 있겠지만 이미 정해진 그들의 구도를 마음껏 즐기는 것도 음악방송을 재미있게 보는 하나의 팁이 되기도 하겠지요. 처음이면서도 오랫동안 진행을 한 듯 여유 있는 모습을 보여준 아이유와 이기광의 합류는 인기가요 진행을 더욱 탄력적이면서도 재미있게 만들었네요. 




Trackback 0 Comment 2
  1. pennpenn 2011.03.21 08:1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모두 선남선녀들이로군요~
    월요일을 기분 좋게 시작하세요~

    • 디샤워's 2011.03.21 13:02 신고 address edit & del

      눈이 호사스러워졌네요.

      행복한 월요일 되시기 바랄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