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9. 30. 11:05

제시카 퇴출 SM 측의 소시 퇴출 선언, 제시카 제 2의 JYJ가 되나?

소녀시대 멤버인 제시카가 SM과 멤버들에 의해 강제 퇴출 당했다는 이야기를 자신의 SNS에 올렸습니다. 제시카가 유일하게 활용하는 중국의 웨이보를 통해 영문과 한글로 올린 퇴출 논란은 큰 충격으로 다가왔습니다. 그 내용들에 대해 일부에서는 해킹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해킹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이들은 웨이보의 내용이 사실이 아니기를 바라는 마음이 크기 때문입니다. 얼마전 소녀시대 모든 멤버들이 모두 소속사와 재계약을 했다고 나온 상황에서 소속사와 멤버들에 의해 퇴출을 당했다는 고백은 아무리 생각해봐도 믿을 수가 없으니 말입니다.

 

많은 이들은 뜬금없다는 생각이 다가올 수밖에 없습니다. 제시카는 소녀시대 멤버들 중에서 핵심이 될 수밖에 없는 제시카가 왜 퇴출을 당해야 하는지 의아합니다. 물론 제시카가 결혼설이 나돌기도 했고, 그런 상황들이 소녀시대로서 더는 함께 할 수 없기 때문이었을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일방적인 퇴출은 결코 답이 될 수는 없습니다.

 

"공식 스케줄을 기대하며 준비하고 있었으나, 회사와 8명으로부터 오늘부로 저는 더 이상 소녀시대의 멤버가 아니다라는 통보를 받았다. 저는 소녀시대 활동을 우선시하며 적극적으로 전념하고 있는데, 정당치 않은 이유로 이런 통보를 받아서 매우 당혹스럽다"

"정말 소중하고 믿었던 사람들에게 이런 일을 당해 매우 슬프고 이러한 고통은 처음이다"

제시카는 자신이 사용하는 중국의 SNS인 웨이보에 30일 오전 5시 글을 올렸습니다. 제시카는 공개적으로 회사와 남은 멤버 모두가 자신에게 더 이상 소녀시대 멤버가 아니라는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자신은 적극적으로 소녀시대 활동을 최우선으로 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제시카는 정당치 않은 이유로 이런 통보를 받았다는 사실이 매우 당혹스럽다고 주장했습니다. 공식 스케줄을 준비하고 있는 상황에서 갑작스럽게 너는 이제 소녀시대가 아니라는 통보는 경악스럽기만 합니다. 이 글이 제시카가 올린 것이 사실이라면 이는 심각한 수준의 횡포가 아닐 수 없습니다.

 

무슨 일인지 명확하게 알 수는 없지만 당사자가 사전에 언질도 받지 못한 채 갑작스럽게 일방적으로 퇴출 통보를 받았다는 사실은 그 누구라도 분노할 수밖에는 없기 때문입니다. 여전히 SM과 소녀시대 다른 멤버들은 침묵하고 있다는 점에서 제시카의 이 글은 사실일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누군가에 의해 해킹을 당한 글이라면 SM 측에서 발빠르게 대처하고 공식입장을 밝혔을 겁니다. 다른 것도 아니고 핵심 멤버인 제시카가 회사에 의해 강제로 퇴출당했다는 글에 대해 여전히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는 사실은 의문으로 다가오기 때문입니다.

 

소녀시대 멤버들 역시 중국에서 열리는 팬 미팅 자리에 제시카만 제외하고 모두 모여 떠나는 장면은 이런 의문을 더욱 증폭시키기만 했습니다. 마치 의도적으로 이런 사실을 공개적으로 알리기 위한 행동처럼 제시카만 제외한 다른 멤버들이 모여서 중국으로 떠나는 모습은 경악스럽게 다가왔기 때문입니다. 이들이 모두가 알고 있는 제시카 논란은 몰랐을 리도 없는데 그들 역시 침묵으로 일관했다는 사실은 웨이보에 올린 글이 사실이라는 확신으로 다가옵니다.  

 

"제시카가 직접 명동에 있는 법무법인 세종의 임상혁 변호사를 찾아갔다. 대개 연예인들의 경우 방문 보다 전화통화로 사건에 대해 상의하는 게 먼저지만, 제시카의 경우 직접 법무법인에 모습을 드러내 굉장히 의아했다. 아무래도 전문 변호사와 상담했을 것"

 

논란이 불거진 상황에서 스포츠서울은 법조계 인사의 말을 인용해 제시카가 변호사를 찾았다는 기사를 내보냈습니다. 변호사를 찾는 것도 의아하지만 더욱 중요했던 것은 SM과 JYJ의 분쟁을 담당했던 법무법인 세종의 임상혁 변호사라는 사실이 흥미롭습니다. 

 

전속계약 분쟁을 담당해 JYJ에게 승소를 안겼던 인물이라는 점에서 제시카의 방문 역시 SM과의 문제가 불거진 것이 아니냐는 의문으로 다가올 수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물론 임 변호사는 제시카를 만난 적도 없다고 부정하고 있지만 이 보도가 사실이라면 이미 SM과 제시카 사이에 문제가 불거지고 있었음을 알 수 있게 하는 대목입니다.


지금 상황에서 섣부른 억측을 할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분명한 사실은 제시카의 SNS에 올려진 글을 인지하고 있는 SM과 소녀시대 멤버들이 마치 약속이라도 한듯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즉시 해명을 해야만 하는 사안에 대해 그들이 침묵을 지키는 것은 그 글이 제시카가 올린 것이 사실이라고 증명한 것과 다름 없습니다.  

 

일부에서는 제시카가 소시 멤버로서 열심히 하지 않고 개인적인 사업에 집중하고 있어 퇴출 당한 것이라 주장하는 이들도 있습니다. SM 소속 연예인들에 대한 고질적인 비난 레퍼토리가 제시카에게도 이어지고 있다는 점에서 황당함으로 다가옵니다. 여기에 제시카가 재미교포인 타일러 권과 열애설과 결혼설이 떠돌아서 이제 더는 소녀시대로서 가치가 없기 때문이라고도 합니다.

 

소녀시대 멤버들의 잇딴 열애 소식이 터진 상황에서 제시카의 열애가 퇴출의 이유가 될 수는 없습니다. 결혼을 하게 되어 소녀시대를 그만둬야 한다면 이는 제시카와 멤버들 그리고 회사가 고민해서 공개적으로 밝히는 방법도 존재합니다. 더는 소녀시대 멤버가 아닌 한 남자의 여자로 살고 싶어 소녀시대에서 하차를 하겠다고 밝히면 누구도 그들을 비난할 수는 없으니 말입니다.

 

아이돌을 넘어선 아이돌 소녀시대는 다양한 방면으로 자신의 길을 찾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누군가는 노래로 혹은 연기로 자신의 길을 찾는 과정에서 제시카가 개인 사업을 준비하고 중국 브랜드와 콜라보레이션을 하는 등의 행위가 퇴출의 이유는 될 수가 없습니다.


현재까지 사실 확인을 하지 않고 침묵으로 일관하는 SM의 모습으로 보면 자신들이 제시카에게 퇴출 통보를 한 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그렇지 않고 이렇게 사실 확인을 해주지 않은 채 침묵으로 일관할 수는 없는 일이기 때문입니다. 제시카는 이제 JYJ와 같은 길을 걷게 되었습니다. SM과의 분쟁은 곧 국내에서 활동을 할 수 없다는 점에서 법적은 분쟁만이 아니라 법 위에 군림하는 그들과 싸워야 한다는 점에서 결코 쉽지는 않아 보입니다.

 

아직 확실하게 제시카가 퇴출 되었는지 공식적으로 확인이 되지 않은 상황이라 모호하기는 하지만 분명한 사실은 제시카 퇴출 논란은 소녀시대 전체에 큰 타격으로 다가온다는 것만은 분명한 사실입니다. 극적으로 화해를 하고 다시 합한다고 해도 과거의 소녀시대가 아니라는 점에서 이 글 하나는 현재의 소녀시대를 무기력하게 만드는 핵폭탄이 되고 말았습니다. 논란이 시작된지 반나절이 지난 후에도 소속사의 공식입장이 나오지 않고 있다는 사실 역시 충격입니다. 뭐가 되었든 빠른 결정을 하는 것이 더 큰 논란을 막는 방법이라는 사실은 SM도 잘 알고 있을 겁니다. 제시카 논란은 결국 SM과 제시카의 문제라는 점에서 빠른 공식입장을 요구합니다.


                                                 내용이 마음에 드신다면 공감을 꾸욱 눌러 주세요.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공감은 가능합니다^^


Trackback 0 Comment 0